G마켓, 지역특산물 직거래 캠페인 ‘G마켓이 간다’ 실시 > 쇼핑뉴스

본문 바로가기
 SINCE 2001 
사이트 내 전체검색






  • 일간 조회수
      • 게시물이 없습니다.
  • 주간 조회수
      • 게시물이 없습니다.
맛집 명함들




쇼핑뉴스

G마켓, 지역특산물 직거래 캠페인 ‘G마켓이 간다’ 실시

페이지 정보

작성자 쇼핑아시아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작성일14-09-01 22:54 조회4,338회 댓글0건

본문

G마켓이 지방자치단체와 연계, 검증된 먹거리를 산지 생산자에서 소비자에게 직접 연결해 주는 ‘G마켓이 간다’ 캠페인을 실시한다(전주 훈제오리). (사진제공: G마켓)
G마켓이 지방자치단체와 연계, 검증된 먹거리를 산지 생산자에서 소비자에게 직접 연결해 주는 ‘G마켓이 간다’ 캠페인을 실시한다(전주 훈제오리). (사진제공: G마켓)
오픈마켓 G마켓(대표이사 변광윤)이 지방자치단체와 연계, 검증된 안전 먹거리를 산지 생산자에서 소비자에게 직접 연결해 주는 ‘G마켓이 간다’ 캠페인을 실시한다.

9월 15일부터 21일까지 실시하는 이 캠페인은 지자체가 보증하는 지역특산물을 G마켓이 산지에서 직접 검증하고 생산, 가공, 유통까지 확인하여 소비자에게 바로 연결하여 착한 가격에 안전한 상품을 이용할 수 있도록 한다.

이번 ‘G마켓이 간다’에서는 G마켓 신선식품팀 담당자가 직접 전주 훈제오리, 신안 새우, 해남 고구마 산지를 방문하여 진행하며, 생산자에게는 합리적인 대가를, 소비자에게는 착한 가격에 안전한 먹거리를 제공하겠다는 취지로 실시한다.

전라북도경제통상진흥원 조정락 팀장은 “실제로 전라북도에서 인증된 업체의 먹거리를 G마켓이 직접 검증을 하고 소비자에게 제공하기 때문에 안심하고 구매하실 수 있다”고 말했다.

전라남도 식품유통과 최청산 사무관은 “‘G마켓이 간다’를 통해 판로개척과 유통구조 개선을 이룸으로써 전라남도 친환경 안전먹거리들을 생산자 소비자 모두가 만족할 수 있는 가격으로 믿고 구매할 수 있다”고 말했다.

한국농촌경제연구원에 따르면 배추의 경우 생산자가 292.4원에 출하하면 소비자는 1400원에 구매하는 유통구조로 인해 생산자와 소비자 모두 피해를 보고 있다.

하지만 농산물의 경우 생산자가 단독으로 홍보하거나 인터넷 직거래 등 인프라를 활용하기가 쉽지 않다. 더욱이 농촌인구의 고령화로 인해 기존의 유통구조를 벗어나기 매우 어렵다.

전국 230여개 시군구 지역 브랜드가 있지만 활성화 미비로 대다수의 지역 특산품 홍보 및 브랜딩에 실패, 직거래 등 판로 다양화에 어려움을 겪고 있다.

오죽하면 농림축산식품부가 조사한 ‘농업정책 버킷리스트’(희망사항) 1~3위가 새로운 직거래 모델, 유통단계 축소, 생산자 및 소비자 부담 축소 등으로 나타날 정도다.

G마켓은 이러한 현실을 반영, 앞으로도 더욱 안전하고 신선한 먹거리를 모든 국민들이 믿고 먹을 수 있도록 지자체와의 꾸준한 협의 및 직거래시장의 활성화를 위해 노력할 방침이다.

G마켓 신선식품 박영근 팀장은 “앞으로 ‘G마켓이간다’를 통해 지역경제 활성화에 더욱 기여하고 안전먹거리에 대한 소비자의 믿음과 신뢰를 얻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 쇼핑뉴스 인기게시물
      • 게시물이 없습니다.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 상단으로

 

쇼핑뉴스
먹거리
엔터테인먼트
제품리뷰
중고장터
쇼아 쇼핑몰

회사소개
개인정보취급방침
서비스이용약관
공지사항
질문/답변
자유게시판

회원가입
쇼아 마이페이지
이용후기

쇼핑아시아  |  대표 : 정해성  |  서울시 성동구 왕십리로4길 24-33, 4층  |  사업자등록번호 : 106-04-48561  |  통신판매업신고 : 서울제07254호  |  고객센터 : 1661-1789  |  
팩스 : 02-571-2229  |  이메일 : sunstarman@naver.com

COPYRIGHT ⓒ2014 SHOPPINGASIA. ALL RIGHTS RESERVED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